Home JOURNAL Editorial

자체제작

BIRCH RECORDING

KRW 0KRW 9990

  •  up down
Sorry, it's out of stock.
Buy Now Add to Bag Naver Pay


하양(白)은 기록의 욕구를 불러일으킨다. 새하얀 도화지를 마주했을 때, 한 편의 글을 쓸지 한 폭의 그림을 그려야 할지 왠지 모를 흥분이 온몸을 감싼다. 
어떤 형태나 빛깔이든 채울 수 있다는 그 무궁무진함이 저절로 창작을 이끈다. 
자작나무의 껍질은 하얀 빛깔을 띤다. 그래서 예로부터 자연스럽게 기록의 대상이 되었다. 명함과 연애편지로 쓰이기도 했고, 
천마총의 그림이나 그 유명한 팔만대장경이 일부 자작나무로 만들어졌다. 또한, 타고난 경도, 유분, 항균 능력 덕분에 오래도록 기록을 남길 수 있는 장점도 지녔다. 

이스트로그의 FW2019 시즌은 가공된 종이와 모니터 화면 속의 그림이 아닌 하얀 자작나무 껍질에 기록한 컬렉션을 생각했다. 새롭지만 동시에 오래된 역설적인 배경지에 표현된 창작물이다. 
그래서 각각의 컬렉션 피스들 모두 차분한 모양새다. 색감도 채도가 낮아 오래된 기록 뒤에 남은 자연스러운 색감을 떠올리게 한다. 

룩북은 그런 의미로 부러 자작나무 숲을 찾았다. 그 예전 그랬던 것처럼 하얀 자작나무에 컬렉션을 직접 기록해봤다. 
때는 눈이 소복하게 내린 겨울이었다. 비록 같은 하양을 지녔지만, 자작나무는 일시적인 눈과 대비되어 영원처럼 서 있었다. 

 

 

 

 

 

 

 

 

 

 

 

 

 

 

 

 

 

 


SHIPPING

배송 지역 : 전국(일부 지역 제외)
배송 방식 : 로젠 택배 배송
배송비 : 3,000원(50,000원 이상 구매 시 무료 배송)
*도서·산간 지역은 별도의 추가 금액이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배송 정보 : 결제일 다음 날로부터 3일 이내 발송(토요일, 일요일, 공휴일은 배송일에서 제외)
* 도서·산간 지역은 배송일이 추가적으로 소요될 수 있으며, 상품의 재고 상황에 따라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RETURNS

교환/반품 기간 : 고객님의 변심으로 인한 교환·반품은 제품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
교환/반품 배송비 : 고객님의 변심으로 인한 제품 교환/반품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단, 제품 불량, 하자가 있는 경우에 한하여 택배비 제외
사이즈 교환은 가능하나 다른 제품으로 교환은 불가합니다.
*반품 후 재구매 부탁드립니다.
단순 변심으로 인한 교환/반품은 택배를 선불로 이용하셔서 박스와 함께 3,000원을 동봉하여 하단의 주소로 보내주시면 됩니다.
*도서·산간 지역은 별도의 추가 금액이 발생할 수도 있습니다.
반품 주소 : 서울시 중구 필동로 48 서울빌딩 3층 라이어트
고객센터 : 070-8210-1122

[교환/반품 불가 안내]
- 고객님의 변심으로 인한 교환/반품 요청이 상품을 수령한 날로부터 7일을 경과한 경우
- 상품을 사용한 흔적, 상품의 가치가 훼손된 경우
- 상품에서 냄새(땀, 향수, 방향제)가 나는 경우
- 어떠한 상황(최초 불량 유무)이라도 상품을 세탁, 수선한 경우
- 고의적으로 상품을 손상한 경우 - 상품의 부속품과 택·라벨, 상품 구성의 일부를 훼손, 제거한 경우
- 온라인 스토어에서 구입한 상품은 솔티 서울 오프라인 매장에서 교환/반품 불가
- 사전 접수 없이 일방적으로 보낸 상품은 다시 반송 처리됩니다.

Review Write View All

게시물이 없습니다

Q&A Write View All

게시물이 없습니다